“One Family Under God”

인사말

GPF의 모든 활동은 사회 결속과 평화 건설,
도덕적이고 혁신적인 리더십, 가족의 결속강화와
새로운 모델 개발에 두고 있습니다

GPF 세계의장 sub_1-2-1_img01

sub_1-2-1_img02

세계는 지금 문명사적 대전환기에 접어 들었습니다. 국제질서는 새롭게 개편되고 과학 기술은 인류가 일찍이 경험해 보지 못한 정도로 빠르게 발전하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문화와 경제는 국가별 장벽이 사실상 사라진 상태에서 긴밀하게 연결되고 개인의 생활양식도 크게 변모해 가고 있습니다. 이 같은 현상은 인류사회의 긍정적인 미래를 기약해 줄 수도 있지만 다른 한편으로는 사람들의 다양한 유대관계를 저해할 수도 있다는 우려도 제기합니다.

따라서 지금 우리에게 가장 필요한 것은 보편적 인간성의 본질을 일깨우는 하나의 통합된 비전입니다. 그 비전은 국적, 민족, 인종 그리고 종교의 차이를 넘어 우리 모두가 “한 하나님 아래 하나의 가족”이라는 것입니다. 그 비전은 우리 시대의 분열과 양극화를 극복하는 토대를 제공합니다.
글로벌피스재단은 시작부터 그 비전을 바탕으로 활동해 왔습니다. 그 비전이 지향하는 이상은 인류의 보편적 원칙과 가치에 부합되며 모든 종교의 교리에서도 발견되며 인류의 공통된 유산의 바탕이 되었습니다. 그것은 또한 사회를 구성하는 첫 번째이자 기본 단위인 가정에서의 가장 소중한 인연을 유지하고 존중하게 합니다. 인류가 그 비전을 공유해야 하는 이유입니다.

오늘날 글로벌피스재단은 전 세계 23개국가에서 많은 파트너들과 함께 인류가 직면한 시급한 문제들을 해결해 가기 위해 활동하고 있습니다. 글로벌피스재단은 혁신적인 교육과 기업가 정신을 촉진하고 도덕적 리더십과 굳거버넌스를 증진시키며, 전통적 종교와 시민사회가 극단주의에 빠지지 않도록 협업체계를 구축하면서 여성과 청년의 리더십을 개발하고 있습니다. 우리의 활동은 궁극적으로 모든 문제들에 대해서 가치에 기반한 해법들을 제시기 위해서 입니다.

글로벌피스재단은 혁신적인 평화구축의 모델 개발을 위하여 동서아프리카의 주요 지역에서 정체성 갈등과 극단주의 문제에 대해 효과적으로 대처하기 위한 장기적 방안으로 초종교 플랫폼 개설, 다양한 공동체간의 화합을 도모하는 활동, ‘코리안드림’의 로드맵을 기반으로 한반도의 평화와 안전을 위한 글로벌 캠페인 전개, 6개 국가에서 학교 교과과정으로 채택된 창의적 인성교육 프로그램 운영, 청년 리더십개발과 봉사연대 결성, 그리고 공동체 개발의 효율적 모델 구축 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우리의 책무는 이러한 중대한 이슈에 대해서 포괄적으로 영향을 미치기 위해 다양한 파트너들과의 협력으로 유용한 결과를 도출하고 약속된 모델들을 수립하는 것입니다. 우리 모두 진정한 평화와 번영이라는 궁극적인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함께 정진해 나아갑시다.